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logo

한국어

한인단체소식 및 정보

단체소식이나 한인회 소식은 help@k-aes.com 로 보내주시면 바로 올려드리겠습니다.
매년 열리는 컬럼비아 파이크 블루스 페스티벌은 올해 완전히 취소된 것은 아니지만, 이 지역의 단계적 재개장 기간 동안 많은 인파가 몰릴 것이라는 우려가 가시지 않은 가운데 컬럼비아 파이크 활성화 기구는 정신을 온전하게 유지하기를 바라면서 이 행사를 근본적으로 재고하고 있다. 
공식적으로는 제25회 파이크 블루스 페스티벌이 2021년에 개최되지만, 그 사이 CPRO는 6월 20일 오후 5~7시에 대안적인 뒤뜰 블루스 페스티발을 계획하고 있다. 알링턴 지역 라디오 방송국 WERA 96.7 FM은 블루스를 큐레이션하여 연주하고, 지역 식당들은 음식과 음료에 대한 특별 할인을 제공하게 되며, 라디오가 켜지면 자신의 뒷마당이나 파티오에서 즐길 수 있다.
"블루스 축제는 항상 우리 공동체를 위한 멋진 축하 행사였고 올해를 연기하는 것이 필요했기 때문에, 우리는 여전히 공동체를 '함께' 할 수 있는 대체 축하 행사를 찾기를 정말 원했습니다,"라고 CROP의 김 클링러 전무이사는 말했다. "CPRO에 있는 우리 모두는 제25회 연례 블루스 축제를 간절히 기대해왔고, 축제를 완전히 취소한다는 전망에 상당히 실망했다. 하지만 알링턴 아트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WERA와 연결되고 그로빈을 지속할 수 있는 창의적인 방법을 생각해 낼 수 있었고, 콜롬비아 파이크를 진정으로 모범으로 하는 반항적이고 희망적인 정신을 보여줄 수 있었다."
CPRO는 알링턴인들이 야외에서 동시에 음악을 즐기도록 장려하려는 첫 번째 지역 단체가 아니다. 크리스탈 시티 BID는 4월에 비슷한 프런트 베란다 금요일 시리즈를 출시했다. 클링글러는 야외에서 라디오로 음악을 연주하는 생각은 "매우 복고적인 것"이라고 말했다. 클링글러는 "컬럼비아 파이크 커뮤니티는 매년 열리는 블루스 페스티벌에 대해 자부심과 소유욕이 강하다"고 말했다. "블루스가 없는 컬럼비아 파이크의 여름은 상상하기 어렵다." 클링글러는 이 축제에는 경품과 소셜 미디어 콘테스트가 포함될 것이라고 말했다. CPRO는 여전히 음식에 관한 특별 요리의 세부 사항을 조사하고 있다.
클링글러는 "아직도 판매업체들과 몇 가지 세부사항을 조율 중이지만 수년간 축제에 참여한 지역 식당들이 올해에도 모두 참여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우리의 판매상들은 대부분 콜롬비아 파이크와 S 근처에 위치한 벽돌과 박격포 식당들이다. 일반적으로 축제가 열리는 월터 리드 박사님. 그리고 우리는 우리가 할 수 있는 어떤 방법으로든 이 어려운 시기를 통해 그들을 돕고자 했다. 청취자들은 자신이 좋아하는 축제 음식을 주문하고 맥주와 와인을 배달받을 수 있다. 뉴타운 브루잉 사는 이번 행사를 위해 '블루즈 페스트 브루'라는 특산품까지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뉴 디스트릭트 외에도 루저 마마의 바비큐, 랑페 타이 요리 등이 이벤트 참가자로 등록돼 있다.
클링글러는 "우리는 모든 사람들이 라디오를 밖으로 끌고 나가거나 온라인으로 채널을 맞추고 몇 시간 동안 알링턴을 가로지르는 백야드를 채우며 블루스가 제공하는 최고의 블루스로 시간을 보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나는 우리 모두가 한동안 우울해 했고 뒷마당 블루스 페스티벌이 우리에게 필요한 것일 수도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5 하이스쿨 레슬링 보조코치 폭행죄로 체포 kaesnews 2020.06.10 88
64 북버지니아 금요일 6월 12일 2단계 리오픈닝에.... kaesnews 2020.06.10 101
63 버지니아주 코로나19 신규확진자 두달만에 감소추세로.... kaesnews 2020.06.10 92
62 20살 청년 스태포드호수에서 수영하다 익사 kaesnews 2020.06.10 89
61 코로나19에 보스턴 마라톤 124년 역사상 첫 취소 kaesnews 2020.05.31 123
60 북버지니아 주(州)가 다시 문열기 시작 kaesnews 2020.05.29 95
59 북버지니아 사업장 재개시작 전날 벌써 604건의 확진자 발생 kaesnews 2020.05.29 107
58 북버지니아 5월 29일부터 모든 공공장소에서 마스크를 착용해야 kaesnews 2020.05.26 111
57 버지니아 주(州) 메모리얼데이 연휴동안 COVID-19 환자 급증 kaesnews 2020.05.26 135
» 컬럼비아 파이크 블루스 페스티벌 '백야드' 축하공연으로 kaesnews 2020.05.26 122
55 북버지니아 페어팩스 카운티, 5월 29일 재개장 시작 kaesnews 2020.05.26 106
54 시각장애 한인여고생 프린스턴·하버드 합격 kaesnews 2020.05.24 106
53 페어팩스 카운티 아파트 화재로 1명 사망 kaesnews 2020.05.24 104
52 조지 메이슨 대학 코로나바이러스 유행에도 불구하고 등록금 인상 kaesnews 2020.05.22 114
51 외교부, 전 세계 ‘특별여행주의보’ 추가 연장…6월 19일까지 kaesnews 2020.05.22 105
50 美미시간주 폭우로 댐 2개 붕괴… 비상사태 선포 kaesnews 2020.05.20 127
49 “윤미향과 갈등, 심한 모욕감까지” 해외단체의 고백 kaesnews 2020.05.20 110
48 애난데일 지역 COVID 제한 완화 다음 주부터 시작 kaesnews 2020.05.19 114
47 애넌데일 페어몬트 가든 아파트 총기난사 사건 발생 kaesnews 2020.05.19 132
46 주말을 맞아 페어팩스 카운티 공원 단계적 재개장 시작 kaesnews 2020.05.19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