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logo

한국어

종합뉴스






배우 김태형이 먼저 세상을 떠난 세 아들을 그리워하며 눈물을 흘렸다.  22일 밤 방송된 MBN ‘특종세상’에서는 아내로 인해 세 아들을 잃은 중견배우 김태형이 출연했다. 현재 80대 어머니와 단둘이 살고 있는 김태형은 친구의 권유로 6개월 전부터 아파트 분양사무소에서 근무 중이라고 근황을 밝혔다. 지난 2012년 8월, 김태형의 아내는 경기도 안양시 한 모텔에서 당시 8·5·3세 된 세 아들들을 살해했다. 김태형은 그날 이후 대인기피증과 극심한 공황장애를 겪어왔다고 고백했다. 그는 “생활 자체가 영위가 잘 안 되더라. 공황장애도 오고 운전도 못하겠더라. 3년 정도는 크게 방황한 것 같다”고 털어놨다.
김태형은 “내 기억에 아이들에게 좋은 엄마였다. 사치도 없었다. 아이들 클 때쯤 나는 제일 바쁠 때였다. 그런데 어느날부터 아이들을 대하는 게 조금 거칠어지고 짜증을 많이 내는 것을 느꼈다”고 회상했다. ‘애들하고 바람 쐬러 왔으니 이따가 밤에 가겠다’는 내용의 문자만 남기고 사라진 아내. 김태형은 아내와 며칠째 연락이 닿지 않자 경찰에 가출 신고를 했고 1주일 후 모텔에서 가족들을 발견했다고 설명했다.
김태형은 “패닉 상태였다. 혼이 나가 있는 상태였다”면서 “장례 치르는 날까지 10일 정도 걸렸는데 10일 동안 아무것도 안 먹고 술만 먹었다. 내가 스스로 극단적인 선택을 하지 않더라도 이틀만 더 먹으면 그냥 가겠더라. 그 정도의 상태였다”고 털어놨다. ‘특종세상’ 제작진과 추모공원을 찾은 김태형은 한참을 서 있다가 촬영 중단을 요청, 입구에서 발길을 돌렸다. 그는 아이들에게 보내는 편지를 쓰며 “내가 지옥 가면 못 만나니까 열심히 살아야 한다. 매일 새롭게 다짐하고 회개한다”고 눈물을 쏟았다.
여전히 살해 동기를 모른다는 김태형. 그는 “나도 궁금해서 면회를 갔는데 거절당했다. 그래서 편지를 썼다. 너는 창살 안에 갇혀 있지만 나는 창살 없는 감옥에서 너와 똑같은 형벌을 받아야 될 것이라고”라며 “용서하고 말고는 내 마음에서 떠난지 오래다. 그런 분노가 떠났다. 내가 용서한다는 건 언어유희다. 사람이 할 수 있는 건 용서가 아니라 그냥 견디는 거더라”고 말했다.
김태형은 며칠 뒤 추모공원을 다시 찾았다. 그는 과자를 올려놓고 “열심히 살다가 너희를 만나러 갈게. 반드시 기다려. 아빠 간다”고 마음을 다잡았다. 김태형은 제작진에 “세 아이들을 하늘나라에 가서 다시 볼 때, 지금은 바보 아빠고 울보 아빠고 못난 아빠지만 다시 만날 때 자랑스럽진 않더라도 부끄럽지 않은 아빠가 되고 싶다”고 전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3 "'사진 찍어 줄게' 여성 유인"…유명 '의학 드라마' 제작자, 5명 성폭행 kaesnews 2022.10.06 42
» 김태형, 세 아들 살해한 아내에 “면회 거절, 이유 아직도 몰라” kaesnews 2022.09.25 469
221 캐나다 총리 “허리케인 피해로 아베 국장 못간다”…G7 정상 전원 불참 kaesnews 2022.09.25 21
220 러시아 예비군 ‘징집 도피 행렬’…독일·EU “탈영병 망명 신청 받겠다” kaesnews 2022.09.23 311
219 “BTS 대체복무 찬성 59.8%” 여성·40대 이상서 찬성 더 많아 kaesnews 2022.09.16 45
218 40대 男배우 다 소환될 듯…이무생·박해진, 마약 투약설 부인 kaesnews 2022.09.11 246
217 ‘53세’ 최성국 “예비신부는 20대, 욕하겠지만...” 고백에 정적 kaesnews 2022.09.11 238
216 노홍철, 월매출 5000만원 매장 폭우 피해…“맘 아파” kaesnews 2022.09.09 134
215 '안면 마비' 저스틴 비버, 월드투어 전면 취소 kaesnews 2022.09.07 22
214 ‘韓 배우 최초 에미상’ 이유미 “믿기지 않아…빨리 주위에 자랑하고 싶어” kaesnews 2022.09.05 227
213 사망 당일도 복싱 수업…‘칸 황금종려상’ 여배우 돌연사 kaesnews 2022.09.04 41
212 “판빙빙 섭외비 필요” 사기혐의 ‘나탈리’ 감독 주경중, 집유 kaesnews 2022.09.03 17
211 옹성우, 생일 기념 美 타임스퀘어 전광판 주인공…완벽 비주얼 kaesnews 2022.08.29 408
210 '메탈의 전설' 오즈번 "美 총격에 진저리…영국으로 이사" kaesnews 2022.08.28 257
209 “73억 저택에 도둑 들어”…머라이어 캐리, 휴가 중 봉변 kaesnews 2022.08.15 42
208 ‘그리스’의 스타 올리비아 뉴턴 존 암투병 끝에 별세 kaesnews 2022.08.09 158
207 1178억 투입했는데…영화 '배트걸' 폐기 결정 왜? kaesnews 2022.08.05 44
206 국방장관 “BTS, 軍 오되 연습시간 주고 해외 공연할 수 있게” kaesnews 2022.08.01 318
205 ‘싸이 흠뻑쇼’ 조명탑 철거하던 외국인 15m 높이서 추락사 kaesnews 2022.07.31 44
204 제니퍼 로페즈·벤 애플렉 파혼 18년 만에 재결합 kaesnews 2022.07.18 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