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logo

한국어

종합뉴스

미국 워싱턴주 한 가정에 배달된 정체불명의 씨앗.SCMP캡처

최근 정체불명의 곡물 씨앗들이 우편으로 중국에서 미국 여러 지역으로 배달돼 혹시 농업 분야의 바이오 테러가 아니냐는 의심을 사고 있다. 단순한 장난이거나 사기 수법, 또는 마케팅 기법일 수 있으나 최근 미·중 갈등이 심화하는 상황에서 외래종을 퍼뜨리는 새로운 형태의 공격이 아니냐는 것이다. 
28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최근 고객들이 주문하지도 않았는데 중국에서 발송된 것으로 의심되는 곡물 종자 소포들이 미국 9개 주의 불특정 다수에게 배달되고 있다. 켄터키주 당국은 (중국에서 배달된) 종자 소포에는 보석이나 장난감이라고 표시된 경우도 있는데, 미국에 외래 침투종을 퍼뜨릴 위험이 있으니 땅에 버리지 말 것을 주민들에게 당부했다.
라이언 퀠스 켄터키주 농업부 장관은 “현재 이런 소포 배달이 장난인지, 인터넷 사기인지, 농업분야의 바이오테러 행위인지 판별할 수 있는 충분한 정보를 갖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워싱턴주 농업 당국은 씨앗을 배달받은 사람들은 땅에 심지 말고 정부에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루이지애나주 당국도 “현재로서는 어떤 종류의 씨앗이 포장돼 있는지 알 수 없다”며 “씨앗이 루이지애나의 농업이나 환경에 위험을 주지 않도록 확인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오하이오주 경찰은 페이스북을 통해 “종자 배달이 사기 행위의 일종일 수도 있다”며 “일부 업체가 불특정 수신자에게 제품을 보낸 다음 고객을 가장해 가짜 후기를 쓰는 게릴라 마케팅 관행일 가능성도 있다”고 밝혔다 오하이오주 당국이 중국 쑤저우에서 배달된 소포 사진을 올리자 네티즌들은 “해바라기 씨 같은데 한번 심어보자”고 호기심을 드러내거나 “그것들은 외래침투종일 수 있다”며 경계심을 나타냈다.
텍사스의 한 페이스북 사용자는 2주전쯤 주문하지도 않은 소포를 받았는데 쑤저우에서 중국 우편을 통해 배달된 것으로 팔찌와 함께 오이라고 쓰여진 종자가 들어있었다고 전했다. SCMP는 미·중 양국 간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상황에서 중국 우편을 통해 미국 심장부에 정체불명의 씨앗이 수상한 방식으로 유입되는 것은 미·중 관계의 불신을 더욱 심화시킬 수 있다고 지적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8 475억 퇴직금 몽땅?… 직원들과 성관계한 맥날 CEO의 위기 kaesnews 2020.08.11 1
87 미 사카고 덮친 토네이도… 건물 파손·86만가구 정전 kaesnews 2020.08.11 1
86 미, 전세계 여행금지 경보 해제… 한국 ‘여행 재고’로 하향 kaesnews 2020.08.07 0
85 “숨막혀요” 美구치소서 두건 쓴 흑인죄수 사망 논란 kaesnews 2020.08.07 3
84 美40대의 포르쉐 플렉스…알고보니 집서 찍어낸 가짜수표 kaesnews 2020.08.07 2
83 허리케인에 회오리바람까지..美 동부 긴장감 kaesnews 2020.08.04 7
82 여자친구 오래 줄 서게 했다고 햄버거 가게 직원에 총질 kaesnews 2020.08.04 6
81 마스크 없이 170명 음주가무… 뉴욕서 유람선 불법파티 kaesnews 2020.08.03 5
80 미 시티그룹 직원 "동성애자 차별" 회사에 소송 kaesnews 2020.08.03 5
79 남편 총격에 안면이식 수술했던 여성… 12년만에 사망 kaesnews 2020.08.01 8
78 美 애리조나-유타주 접경에 산불…광대한 삼림에 번져 kaesnews 2020.08.01 7
77 북한, 南 고체연료 제한 해제에 “대결 흉심 드러내” kaesnews 2020.08.01 8
76 4개월 딸 질식사시킨 엄마 ‘무죄’… 美 법정에서 생긴 일 kaesnews 2020.08.01 13
75 되돌아온 미국 ‘마약성 진통제 재앙’… 빈곤층이 쓰러진다 kaesnews 2020.08.01 8
74 오바마·빌 게이츠 트위터 계정 해킹범은 17세 소년 kaesnews 2020.08.01 9
73 “당신 목에 혹이…” 美방송기자 목숨 구한 메일 한 통 kaesnews 2020.07.29 12
» 정체불명 곡물 씨앗,중국서 미국으로 속속 배달…혹시 바이오테러? kaesnews 2020.07.29 8
71 트럼프 장남, 코로나19 ‘가짜뉴스’ 트윗했다가 차단 kaesnews 2020.07.28 9
70 채준석 교수 살해한 18살 용의자들의 얼굴 kaesnews 2020.07.26 13
69 대박 터트린 28년 전 약속…265억원 복권당첨금 나눈 미 절친 kaesnews 2020.07.25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