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logo

한국어

종합뉴스

50명 이상 연쇄 살인 배후 샤르마. 

인도의 60대 의사가 50여명의 택시 기사를 살해하고 시체를 잔인하게 처리한 연쇄살인범으로 드러났다. 미국 CNN은 당초 택시기사 7명을 살해한 혐의로 무기징역을 선고받고 복역하던 샤르만(62)이 가석방 기간 중 달아났다가 최근 경찰에 붙잡힌 뒤 추가 범행을 털어놨다고 31일 보도했다. 그는 이번에 경찰에 잡힌 후 자신이 과거 저질렀던 범죄 이력을 더 털어놨다.
사르마는 대학을 졸업하고 1984년부터 11년간 인도 북부 라자스탄주에서 의사로 일했으나 사기로 돈을 날린 후 가짜 가스통 판매를 시작으로 불법 신장 이식 사업에 발을 들였다고 말했다. 그는 125건의 신장 이식에 관여하면서 건당 6680~9350달러(800만~1114만원)를 벌었다고 밝혔다.
사르마는 택시기사 연쇄살인 사건에 대해서도 구체적으로 자백했다. 그는 경찰에서 “자신과 지인들이 인도 북부 우트라프레데시주에서 택시를 탄 후 택시 기사를 계획된 장소에서 죽이고 빼앗은 택시를 팔아 대당 270달러 정도에 팔아넘겼다”고 말했다. 또 그는 “택시 운전사 50여명 이상을 죽인 뒤 시체를 악어들이 주로 서식하는 강물에 던져버렸다”고 털어놨다. 강물에 버린 이유에 대해서는 “시체 흔적을 찾지 못하게 하기 위해서”라고 밝혔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3 공업용 메탄올 섞은 ‘가짜술’에 인도서 86명 사망 kaesnews 2020.08.02 5
202 8월3일부터 日 징용기업 자산 압류절차 시작…한일관계 격랑 kaesnews 2020.08.02 8
201 갑자기 증인이 죽었다…‘레드불’ 손자의 이상한 뺑소니사고 kaesnews 2020.08.01 12
200 절망 끝에 선 세 자매가 아빠에게 망치를 휘두른 이유 kaesnews 2020.08.01 10
199 여기도 대통령이 시한폭탄…두테르테 “마스크 기름에 빨아라” kaesnews 2020.08.01 12
» “택시기사 50명 죽여 악어에…” 60대 의사는 연쇄살인마였다 kaesnews 2020.08.01 12
197 “결백하면 돌아와라” 뉴질랜드 장관, 성추행 韓외교관에 일침 kaesnews 2020.08.01 8
196 하루 30만씩 늘어나는 확진자…WHO “100년만의 위기” kaesnews 2020.08.01 9
195 코로나 대책 실패… 아베 정권 위기 kaesnews 2020.07.31 11
194 중남미 73명 재산 58조 늘 때 5200만명 빈곤층 추락 kaesnews 2020.07.29 8
193 日 코로나 ‘점입가경’…신규감염 980명, 일일 최대 kaesnews 2020.07.28 15
192 소녀상 앞 무릎 꿇은 아베?… 日 “사실이면 양국 관계 결정적 영향” kaesnews 2020.07.28 10
191 중국 신규확진 100명 넘었다… 코로나19 재확산 ‘비상’ kaesnews 2020.07.28 9
190 60년만에 장례 치러진 태국 연쇄살인마 ‘인육 먹는 사람’ kaesnews 2020.07.25 12
189 우한 식당 돼지국밥에 ‘박쥐 사체’…“날개에 귀, 털까지” kaesnews 2020.07.25 8
188 한인 의사가 준 코로나19 결과지 '가짜'…과테말라 '발칵' kaesnews 2020.07.25 11
187 “인증샷이 뭐라고…” 덜덜 떠는 아들 절벽 매단 中아빠 kaesnews 2020.07.22 10
186 일본 코로나 신규 확진 795명…하루 기준 최다 kaesnews 2020.07.22 14
185 중국, 美 체류 유학생에 “임의 조사·구금 당할수도” kaesnews 2020.07.22 13
184 이란 코로나19 하루 최다 229명 사망 kaesnews 2020.07.21 13